[감상후기] 러브라보 6화(1/2) ◆ 학원물

이 미소는 절대 아름다운 상황이 아닙니다.




 주의!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본 포스팅은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를 설명하고 있습니다.
 애니에 대해서는 궁금한데 보기는 귀찮고 상세한 내용만 알았으면 좋겠다.
 그런 사람들을 위해 작품 내용을 자막 포함하여 풀버전으로 담고 있습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욕설주의!

 본 포스팅은 상당수의 욕설이 포함되어 있을겁니다.
 욕설이 보기 싫은신 분은 뒤로가기를 눌러주시기 바랍니다.


 스크롤 압박 주의!

 본 포스팅은 스크롤의 압박이 상당합니다.


 후방주의! 때때로 안주의!

 포스팅 작품의 성향에 따라 후방주의가 필요한 경우가 있습니다.
 알아서 잘 피하기시를 바랍니다.
 본 블로그는 보는이의 부주의에 의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네. 지난화 마지막에 등장했던 수상한 2인조는 어디가고 리코의 가정 이야기




그리고 하나뿐인 동생은...




맞을 짓을 합니다.





리코는 엄청난 데미지를 입었다!




온 가족이 다 적이다!!!!




아니...백합쪽으로 가면 아무나 골라 잡을 수 있다고....





뭐...여튼 그런 리코가 바라는건 마키다운 것입니다...




아니...그게 중요한거 아닌가....




우와.....진짜 바보다....




시작한지 얼마 되지도 않았는데 3크리.....




거기다 하필 이날 스즈가 결석



다른 임원들도 결석입니다.




뭐...이 상태로는 회의고 뭐고 아무것도 안되니 이 두 사람도 일단 놀러가게 되는데...



거 참 우연하고는.....




그리고 순조롭게 안경의 계략에 휘말려서 난감해진 리코




...에게 접근하는 남캐!?!?!?




당연히 기억에 없습니다. 모르는 사람이죠.




허나 기대 넘치는 마키와 놀란 안경의 모습에...




어느 공주님이 뭐 이불뻥이요?


리코에 비하면 그딴건 이불 수준에도 못들어가요.ㅋ




그러나 포기하지 않는 사악한 안경! 리코를 추궁합니다.




응????




으응??????



와우!?!?!?!?




네. 이 녀석은 나중에 이불킥 정도가 아니라 멘탈까지 땅굴을 파야할듯 하네요.ㅋ




여튼 다른 애들이랑 헤어지고 귀가를 하면서 다시 한번 진지하게 생각해보는 리코
그거야 뭐 신경쓰이겠죠. 기억에 없다면 더더욱 말이죠.



자연발화!?!?!?



그러게...무슨 상황일깤ㅋㅋㅋㅋㅋㅋ




오호...저 남캐놈은 상당히 인기가 있는 듯 합니다.





멍청한 짓을 하다니...


저도 저랬습니다.
진짜로 구라 하나 안까고 초등시절에 인기 많았습니다.
아동 모델로 스카웃이 들어왔던 일도 있을 정도였으니까요.

그런데 참 멍청하게도 연애보다는 노는거에 더 집중하던 시기였고
외모에는 관심이 전혀 없었으니 당연히 관리같은건 안했고
성에 눈 뜬 뒤로도 여자보다는 로리에 빠지고 있었는데다
취미가 취미인지라 자연적으로 체중 증가와 관리소홀로 인한 망테크로
현재에 이르게 되었고.....

그때 여자 한 둘 정도 계속 친하게 지냈으면....하고 후회하게 되었죠.
그랬다면 최소한 연락하며 지내는 소꿉친구(여자) 정도는 있었을 텐데 말이죠.
그 소꿉친구가 아니라고 소개 정도는 받을 수 있을지도 모르고....

그러고보니 당시 같은 초등학교 여자애들 대다수가 중->고가 같은 학교가 꽤 있네...
나란 놈은 초.중.고를 전부 남녀공학 나오고 남여비가 1:9인 과를 다녔는데 
뭔 멍청한 짓을 했기에 아직까지 솔로인걸까요?

에휴....인생은 왜 세이브 포인트가 없는건가.......




여튼 또 맞을짓을 하게 된 동생씨입니다만....




자! 이번에는 가족들이 괴로워할 차례다!

언제나 정신공격은 물리보다 강합니다.ㅋ




정말 그걸로 만족하는거냐?





그러고보니 일본에서는 진짜 친하지 않으면 초등학생조차 이름으로 잘 안부른다죠?




아니...교환해봐야 같은 제품이잖아....차이 없을껄? 다른걸로 바꿔야지....




허나 마키의 한마디로 진지하게 고민하게 되는 리코




그러던 중 친구에게서 다시 만날 수 있는 단서를 얻게 되었고...



아따...치장한거 봐라.....
음...중학생이 입기에는 좀 과한듯한 느낌이 들기도 하는데...



여튼 목표로 하던 녀석이 아니였습니다.




그러나 아는사이?




그거야 뭐 리코니까 말이죠.ㅋ




안심하는건지 아쉬워 하는건지....




오예! 당사자 등장!!!!




대쉬!!!!




그렇게 추격전이 벌어진다!!!!




하지만 아무리 리코가 운동신경이 좋다고 해도 남자와 여자입니다.
거기다 리코는 뜀박질에 적절한 복장이 아니지요.
당연히 차이가 벌어지게 되는데....




잔인하다....공개능욕이라니 정말 잔인하다..




마음이 넓어도 용납이 안되는 악마같은 방식에 남캐도 화를 내는데...




네. 어느쪽이든 악마인건 다르지 않지요.ㅋ




그래도 뭐...여기 등장인물들은 기본적으로 착하니까요.




그걸 남캐가 용서할지는 별개입니다만...




그 모습에 뭔가를 떠올린 리코....




그리고 결정적인 정보가 어머니에게서 나왔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2198
567
675009